고객센터

건강상식
Natural Heal Korean Traditional Medical Hospital

유전자 정보가 나에 맞는 암치료를 가능케 한다!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자연힐한방병원
댓글 0건 조회 179회 작성일 20-11-25 15:40

본문

암환자 조직검사에서 알 수 있는 중요한 유전자 정보가 있습니다.
암이란 어느 날 갑자기 나온 혹처럼 자라난 덩어리가 아니라 유전자가 고장이 나서 만들어진 것입니다.

유전자의 돌연변이 혹은 후성유전학적으로 표현형이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인데, 이런 부분이 암을 일으키고, 이런 정보가 조직검사상에 나옵니다.
대학에서는 이 정보를 표적치료제 찾는 데에만 이용합니다. 유전자에는 우리에게 알려주는 많은 정보가 있습니다다.

유전자정보가 어떤 것을 제공하는가?
1. 표적치료제를 찾는데 쓴다.
2. 어떤 유전자가 떴느냐에 따라 암의 성질이 달라지고 성장 속도, 재발, 전이 정도 등 여러 가지 예측 가능한 정보를 준다.
3. 재발, 전이가 될 건지를 예측할 수 있다.
4. 앞으로 내 암의 진행이 어떻게 될 것인가, 나는 어떻게 치료할 것인가, 이 유전자를 끌 수 있는 파이토케미칼을 찾아서 암의 치료, 예방에 대한 대처가 가능하다.
5. 앞으로 내 암의 예후가 좋을 건지, 나쁠 건지 예측이 가능하다.
그러므로 암 환자분들이 유전자에 대해 조금 더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랍니다.

언론에 발표된 것을 하나 소개하자면 암의 근본원인이 유전자의 돌연변이입니다.
암이란, DNA가 발암물질에 의해 손상 받고 이를 다시 회복하는 가운데 문제가 발생했을 때 암이 되는데 이를 ‘돌연변이 시그니처’ 라 합니다.
즉, 재생하는 가운데 안의 염기서열이 달라지거나 염기가 하나 빠져버리거나 이런 경우에 암이 발전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어떤 발암물질이 어떤 문제를 만드는가를 찾을 수 있는데 이게 연구가 되고 있습니다.
아플라톡신(곰팡이 종류의 강력한 발암물질)은 DNA의 염기 중에서 시토신을 티민으로 체인지 시키고, 감마선(방사선)은 티민을 아데닌이나 시토신으로 바꿔버리는데 역으로, 이렇게 바뀐걸 보면 어떤 물질이 암을 일으키는데 작용을 했는지 알 수 있습니다.
이런 부분들을 안다면 암에 대해 원인치료를 할 수 있습니다. 요즘에는 유전자를 가지고 개인별 맞춤형 유전자 암치료제까지도 개발할 수 있습니다.

암을 치료하는데 있어 유전자 분석에 대해 암 환자들이 좀 더 관심을 가지길 바랍니다.
유전자를 분석하게 되면 유전자를 억제할 수 있는 표적치료제를 제외하고 그 외 파이토케미칼이 많이 있습니다.
유전자 분석자료 들을 많이 가지고 있으면 단순히 약, 수술, 방사선 외에도 다양한 치료를 적용할 수 있고 또 치료방법을 찾을 수 있습니다.

수술하고 나서 조직검사 안에 들어있는 유전자를 꼭 확인하시고, 유전자를 다룰 수 있는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하면 충분히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으니 염두에 두시길 바랍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